약효는 플루옥세틴, 내약성은 서트랄린
약효는 플루옥세틴, 내약성은 서트랄린
  • 박지영 기자
  • 승인 2011.04.22 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반성 불안장애 치료약물 비교

전반성 불안장애(GAD) 치료에 이용되는 약물 가운데 효과면에서는 플루옥세틴(fluoxetine)이, 내약성에서는 서트랄린이 우수하다고 영국 연구팀이 BMJ에 발표했다.

연구팀은 2009년 2월까지 보고된 연구 가운데 18세 이상 GAD환자를 대상으로 한 실약과 위약의 무작위 비교시험을 선별, 메타분석해 보았다.

주요 엔드포인트는 해밀턴불안평가척도 점수가 등록 당시 보다 50% 이상 낮아진 환자의 비율(주효율), 점수가 7 이상이 된 환자의 비율(관해율), 부작용으로 탈락한 환자의 비율(내약률)로 했다.

시험 가운데 46건이 기준에 해당됐으며 이 중 27건이 분석에 충분하거나 적절한 데이터를 갖추고 있었다.

분석에서는 둘록세틴, 에시탈로프람, 플루옥세틴, 로라제팜, 파록세틴, 프레가발린, 서트랄린, 타이아가빈, 반레팍신 등 9개 약제를 비교했다.

그 결과, 확률적으로 주효율과 관해율이 가장 우수한 약물은 플루옥세틴으로 각각 62.9%, 60.6%였다. 내약률은 서트랄린이 가장 높은 49.3%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