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켈란젤로 임상시험 개시
미켈란젤로 임상시험 개시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03.04.2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급성관상동맥증후군 환자 대상
아릭스트라(성분명: fondaparinux)를 이용한 대규모 임상연구인 MICHELANGELO가 시작됐다.

환자 2만 6천명을 대상으로 한 이 시험은 다기관 다국가 임상시험으로 MICHELANGELO:OASIS-5 및 MICHELANGELO:OASIS-6 시험이 동시에 실시된다.

OASIS-5연구는 불안정형 협심증 및 ST-분절 비상승성 심근경색 환자 1만6천명을 대상으로, OASIS-6는 급성 ST-분절 상승성 심근경색 환자 1만명을 대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시카고대학 심장학과 David Faxon 박사는 이번 시험의 목적에 대해 “MICHELANGELO 연구는 현재 표준 치료로는 막을 수 없는 대규모 ACS 환자 군을 대상으로 아릭스트라를 투여했을때의 효능을 평가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아릭스트라는 이미 정맥 혈전 색전증의 예방에 있어 에녹사파린(enoxaparin)에 비하여 우월한 효능을 입증돼 있어, 아릭스트라의 잠재적 장점을 탐색하기 위해 광범위한 ACS 환자들을 대상으로 약물과 치료 전략을 평가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