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바시주맙, 암환자 정맥혈전색전증 유발
베바시주맙, 암환자 정맥혈전색전증 유발
  • 박지영 기자
  • 승인 2008.12.11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AMA

혈관신생 억제제인 베바시주맙이 암환자의 정맥혈전색전증(VTE) 위험을 높인다고 미국 스토니브룩대학 연구팀이 JAMA(2008; 300: 2277-2285)에 발표했다.

베바시주맙은 혈관내피 증식인자에 대한 사람화 단클론항체로서 암치료에 널리 이용되고 있다.

연구팀은 베바시주맙 투여로 인한 VTE 위험을 평가하기 위해 전자 데이터베이스와 미국임상종양학회(ASCO)의 초록에서 베바시주맙을 병용했을 경우와 병용하지 않은 표준적 화학요법에서 VTE 관련 데이터가 있는 전향적 비교시험(RCT)을 검색했다.

메타분석에는 15건의 RCT(환자수 7,956례)가 포함됐다. 분석 결과, 베바시주맙군의 전체 등급 및 높은 등급에서 나타난 VTE 발병률은 각각 11.9%, 6.3%였다. 베바시주맙군은 대조군에 비해 VTE 위험이 유의하게 높았다[상대위험(RR) 1.33, P<0.001].

베바시주맙에 의한 VTE 위험 상승은 모든 등급에서 추가 2.5mg/kg/주의 저용량(RR 1.31, P=0.007)이나 5mg/kg/주의 고용량(RR 1.31, P=0.04)에서 모두 같은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