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ST 스티렌 누적 처방 45억 정, 매출 8,533억 원
동아ST 스티렌 누적 처방 45억 정, 매출 8,533억 원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2.12.05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시 20주년, 위점막보호제 시장 점유율 1위
국내기술로 개발된 유일한 위점막보호제

동아ST(대표이사 사장 김민영)의 천연물 위염치료제 스티렌정이 출시 20주년을 맞았다.

국내 기술로 만든 유일한 오리지널 위점막보호제인 스티렌정은 지난 2002년 12월에 출시됐다. 급·만성 위염으로 인한 위점막 병변 개선,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NSAIDs) 투여로 인한 위염을 예방한다. 

5일 회사에 따르면 출시 이후 누적 처방은 45억 1,335정이며, 매출은 8,553억원(스티렌2X정 포함)이다. 출시 3년 째인 2004년 177억 원 매출로 블록버스터가 됐으며, 출시 이후 위점막보호제 시장 점유율 1위(UBIST 기준)를 유지하고 있다.

이는 출시 이후 복약 순응도를 높이려는 노력 덕분이다. 2005년 기존 경질 캡슐에서 정제로 변경한데 이어 2016년에는 특허 출원한 플로팅(floating) 기술을 적용한 스티렌 2X 정을 출시해 하루 3번 복용에서 두 번으로 줄였다. 

2015년 한국약제학회 제제기술상을 받은 플로팅 기술은 2시간 이상 위 내에 체류하며 장시간에 걸쳐 약효가 발현되고 균일한 생체 반응을 보여준다. 투여 즉시 부유하기 때문에 위장관 운동에 의해서 정제가 십이지장으로 소실되지 못하게 방지한다. 

2019년에는 스티렌 정과 스티렌2X정의 제형 길이와 무게를 줄이고 장방형에서 원형으로 변경해 복약 순응도를 개선했다. 임상연구도 지속해  스티렌 정과 스티렌 2X정의 임상논문은 SCI급 저널을 포함한 국제학술지에 4건이 발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