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장년 상하안검수술 미용 보단 기능개선 우선
중장년 상하안검수술 미용 보단 기능개선 우선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22.11.24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화 현상이 뚜렷한 신체 부위 중 하나는 눈이다. 나이들면서 눈꺼풀이 처져 시야를 가리고, 눈을 크게 뜨기 위해 이마에 힘을 주면서 주름은 더 생기고 굵어진다. 

힘없이 처진 눈은 전반적인 인상과 이미지에도 영향을 주기 때문에 관리가 필요하다. 중‧장년층에서 상하안검 수술이 늘어나는 이유다. 

상하안검 수술은 부드럽고 젊은 인상을 주는 등 긍정적 효과가 있지만 근본적으로 치료 행위인 만큼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김재덕성형외과(안산) 김재덕 원장[사진]에 따르면 상하안검수술이 필요한 경우로는 눈꺼풀이 처져 쌍꺼풀이 보이지 않거나 눈썹과 이마의 힘으로 눈을 뜨는 경우, 처진 눈꺼풀이 시야를 방해하거나 눈꺼풀이 처지고 늘어져 짓무르거나 속눈썹이 눈을 찌르는 경우 등이다.

이어 김 원장은 상안검수술과 하안검수술의 적용 대상과 효과에 대해 다음과 같이 설명한다. 상안검 수술은 처진 눈꺼풀을 교정하여 가려진 시야를 확보하고, 처진 눈꺼풀에서 제거할 범위만큼 디자인 후 늘어진 부분은 절개해 불필요한 지방과 조직을 없앤다. 

이후 피부와 안검판을 고정하는데 이 과정에서 눈꺼풀 위에 쌍꺼풀이 생긴다. 하안검 수술은 아래 속눈썹에 최대한 근접하게 미세 절개한 뒤 늘어진 피부 및 불필요한 지방을 제거한다. 

상황에 따라서는 남은 지방을 재배치하거나 불필요할 경우 제거해 자연스러운 인상을 만들고 피부, 근육을 위로 당겨 봉합한다.  

상하안검수술 후 부작용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김 원장은 "간혹 수술 후 인상이 나빠지고, 눈이 더 피로해졌다는 호소도 있다"면서 "얇고 민감한 눈 주위 피부에 직접 시술을 하고, 주름이 많고 처짐이 심한 편이라 결과를 예측하기 어렵다"고 설명한다.

아울러 환자의 선호도 및 성별의 차이는 물론 눈 모양, 눈 주변 조직 상태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한다. 김 원장은 "만족도 높고 부작용 우려를 최소화하려면 임상경험많은 성형외과 전문의료진에게 상담받고 수술 여부를 결정하는 게 좋다"고 조언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