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HA2022] 심혈관질환 효과높은 이뇨제는 '이것'
[AHA2022] 심혈관질환 효과높은 이뇨제는 '이것'
  • 김형원 기자
  • 승인 2022.11.16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용된지 50년이 넘은 이뇨제가 심혈관질환에 어떤 효과를 주는지 직접 비교한 임상시험 결과가 나왔다.

클로르탈리돈(CTD)과 하이드로클로로아자이드(HCTZ)는 미국심장협회와 미국심장학회의 고혈압가이드라인에서 권장하는 약물이다. 

미국 미니아폴리스재향군인병원 아리프 이샤니 박사는 65세 이상 고혈압환자를 대상으로 두 약물의 치명적 심혈관질환 사고와 사망률(암 제외) 억제효과를 비교한 시험 DCP(Diuretic Comparison Project) 결과를 지난 5일 열린 미국심장협회학술대회(AHA2022)에서 발표했다.

미국보훈병원에 따르면 사이아자이드계 이뇨제 처방건은 연간 100만건 이상이며 이 가운데 95% 이상은 HCTZ가 차지하며 CTD는 2.5% 미만이다.

이번 연구 대상자는 65세 이상 고혈압환자 1만 3천여명(평균 72세). 대상자를 CTD군과 HCTZ군으로 나누고 평균 2.7년간 추적한 결과, CTD군 대비 HCTZ군 치명적 심혈관사고에서 유의차가 없었다(위험비 1.04).

질환 별로도 심근경색, 뇌졸중, 급성심부전 입원 등 모두 유의차가 없었다. 하지만 서브그룹분석에서는 약간 다른 결과를 보였다. 심근경색, 뇌졸중 경험례에서는 HCTZ군 대비 CTD군에서 27% 유의하게 낮았다. 반대로 비경험례에서는 CTD군에서 위험이 높아져 경험 유무에 따라 상호작용이 유의했다.

부작용은 저K(칼륨)혈증이 CTD군에서 많았지만(6.0% 대 4.4%), 그로 인한 입원율에는 유의차가 없었다(1.5% 대 1.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