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과의사 박세업 씨 34회 아산상 대상
외과의사 박세업 씨 34회 아산상 대상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22.09.20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사회복지재단(이사장 정몽준)이 제34회 아산상 대상을 포함 총 18명의 수상자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대상에는 아프가니스탄에서 전쟁으로 고통 받는 주민들을 치료하고, 모로코 결핵 환자 2만 7천여 명을 치료하며 모로코 보건환경 개선에 기여한 외과 의사이자 보건전문가인 박세업 씨(남, 60세)가 선정됐다.

또한 의료봉사상에는 27년간 소록도에서 한센인들을 치료하고, 사회적 인식 개선에 기여한 국립소록도병원 의료부장 오동찬 씨(남, 54세)가, 사회봉사상에는 미혼모, 성폭력 피해 여성, 가출 여성청소년, 이주 여성 등 소외된 여성의 복지증진에 기여한 착한목자수녀회(대표 이희윤 수녀)가 선정됐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3억 원, 의료봉사상 및 사회봉사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2억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이밖에 복지실천상, 자원봉사상, 효행․가족상 3개 부문 수상자 15명에게 각각 2천만 원씩 총 10억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한편 아산상 시상식은 11월 17일(목) 오후 2시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