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이후 첫 전국 독감유행 주의보 발령
코로나19 이후 첫 전국 독감유행 주의보 발령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2.09.16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러스 검출률은 1.4%로 아직 낮아

전국에 인플루엔자(독감)유행 주의보가 내려졌다. 질병청은 이달 첫째주(37주째) 독감의사환자가 외래환자 1천명 당 5.1명으로 유행기준(4.9명)을 초과해 독감유행주의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이번 발령은 코로나19 유행 이후 처음이며 지난 절기보 보다 유행기준을 강화했다(5.1명에서 4.9명).   

질병청에 따르면 37주째 독감바이러스는 1.4%로 낮은 상황이다. 기타 호흡기바이러스 검출률은 메타뉴모바이러스(20.9%),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16.7%), 리노바이러스(7.4%), 보카바이러스 (7.0%), 아데노바이러스(5.6%) 순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