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구로 2배 넓어진 미래관에서 외래진료
고대구로 2배 넓어진 미래관에서 외래진료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2.08.09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대구로병원(원장 정희진)이 지난 8일 미래관에서 첫 외래 진료를 시작했다.

미래관은 지상 7층, 지하 6층(연면적 28,390㎡) 규모로 지상 2층~5층에는 안과, 이비인후·두경부외과, 산부인과, 소아청소년과, 가정의학과, 비뇨의학과 정신건강의학과, 피부과가 확장·이전했다.

건강증진센터와 병리과, 통증센터도 들어서며 특히 영상의학과가 확장되면서 MRI 2대를 비롯해 CT 1대, X레이 2대, 초음파 3대 등 최신 의료장비가 도입된다.

지하 2층~6층은 주차장으로 기존 보다 주차면이 276개 늘어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