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지병원 큐비스조인트 도입, K로봇수술 정밀 점검
명지병원 큐비스조인트 도입, K로봇수술 정밀 점검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2.08.03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지병원(병원장 김진구)이 국산 로봇수술의 정밀 점검에 나선다. 병원은 3일 인공관절 수술로봇 큐비스 조인트(CUVIS joint, 사진)를 수술 현장에 도입한다고 3일 밝혔다.

병원은 앞서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의 '서비스로봇 활용 실증사업' 의료용 수술로봇 분야 대상자로 선정됐다.

큐비스 조인트는 수술 전 3D입체영상으로 뼈의 모양과 형태, 위치 및 각도 등을 분석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뼈를 정확히 절삭한다. 

병원 측은 오차율과 출혈량 및 통증이 적어 고령층도 인공관절 수술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큐렉소가 순수 국내기술로 제작한 큐비스 조인트는 인공관절 수술 시 뼈 절삭 전 과정을 로봇이 자동으로 진행한다. 따라서 의사의 숙련도나 경험에 따라 수술 완성도 편차를 보완했다. 

김 교수는 "인공관절 수술은 손상된 뼈를 깎아 인공관절을 삽입하는 수술로, 정밀한 뼈 절삭이 치료성과에 직결된다"며 "수술로봇을 활용한 더 나은 의료서비스 제공은 물론, 국산 수술로봇 성능검증과 임상데이터를 활용한 연구 등 국책사업을 성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