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망막병증 시력저하 원인은 모세혈관 변성
당뇨망막병증 시력저하 원인은 모세혈관 변성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2.06.22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뇨합병증의 하나인 당뇨망막병증 이후 시력이 낮아지는 원인은 망막 모세혈관의 변성 때문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중앙대병원 안과 김지택 교수팀은 안구광학단층촬영(OCT)과 광학단층-혈관조영술(OCT Angiography) 검사로 당뇨망막병증환자(159명)과 대조군(30명)을 비교해 국제학술지인 '망막저널'(Retina Journal)에 발표했다.

시력은 황반 부위 시세포 밀도와 밀접하다고 알려져 있다. 황반변성과 황반부종의 시력저하 역시 시세포 변성 때문이다.

연구팀은 황반의 중심부와 주변부의 모세혈관총 9가지 인자를 분석한 결과, 당뇨망막병증이 심할수록 황반부 무혈관 부위는 커지고 황반 심층부 모세혈관총의 혈관 밀도는 낮아진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김 교수에 따르면 황반의 무혈관 부위 확장은 당뇨병환자에게 시력 손상의 빌미가 된다. 

김 교수는 "당뇨망막병증에서 시세포 변성을 유발하는 주요 인자는 황반부종으로, 시세포 변성으로 인한 실명을 줄이려면 초기 주사치료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