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선약 트렘피어 차별화 기전 입증결과 발표
건선약 트렘피어 차별화 기전 입증결과 발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2.06.20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피부연구학회서 MODIF-Y 결과로 가설 확인
"인터루킨-23억제제 계열 타 약제와 차별 입증"

인터루킨(IL)-23 억제제계열 건선치료제 트렘피어(성분명 쿠셀쿠맙)의 차별화 기전이 입증됐다. 앞서 트렘피어는 CD64와의 결합해 IL-23 생성세포와 IL-23에 반응하는 세포에 관여할 수 있다는 가설이 제시된 바 있다.

미국 뉴욕록펠러대학 제임스 크루거 박사는 지난달 18일 열린 세계피부연구학회(SID)에서 구셀쿠맙이 CD64의 원형(native) 결정화절편(Fc) 부위와 IL-23의 항체 결합 부위에 동시에 결합해 IL-23이 분비된 부위에서 중화시킬 수 있다는 잠재적 가능성을 확인한 MODIF-Y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크루거 박사는 이번 연구결과에 대해 "트렘피어가 CD64+세포와 결합해 건선 및 건선성 관절염과 같은 질환의 주요 원인인 IL-23을 생성하는 면역 세포의 표면에 직접 위치할 수 있음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