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K이노엔 케이캡 美·中·印 글로벌 3대 시장 진출
HK이노엔 케이캡 美·中·印 글로벌 3대 시장 진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2.05.11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닥터레디와 인도, 남아공, 유럽 등 7개국 수출 계약

HK이노엔의 위식도역류질환치료제 케이캡(성분 테고르프라잔)이 글로벌 3대 시장에 모두 진출하게 됐다.

회사는 인도 제약사인 닥터레디와 인도를 비롯해 남아공과 유럽 등 7개국 완제품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닥터레디는 이들 국가에서 향후 10년간 케이캡을 독점 유통할 수 있는 라이센스를 갖게 됐다.

인도는 전세계 소화성 궤양용제 시장 규모 4위로 케이캡은 미국과 중국을 포함해 일본을 제외한 글로벌 3대 시장에 모두 진출하게 됐다.   

인도의 소화성 궤양용제 시장 규모는 작년 3분기 누계 기준 약 9천억원으로, 중국(3조1천억원), 미국(2조8천억원), 일본(2조1천억원) 다음이다.

한편 이번 닥터레디와 계약은 기존 동남아시아, 중남미 지역에 이어 의약품 시장 규모가 급성장하는 동유럽, 아프리카 등 주요 신흥시장으로 진출한 점에서 의미가 있다.

HK이노엔 관계자는 "올해는 케이캡의 글로벌 진출 원년으로, 최근 현지 판매에 돌입한 중국을 시작으로 글로벌 매출이 본격 확대될 예정"이라며 "2028년까지 유럽을 포함한 100개국에 케이캡을 수출하는 게 목표"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