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부 올해 제약산업 육성·지원 계획 확정
보건복지부 올해 제약산업 육성·지원 계획 확정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2.05.04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올 한해 제약산업 육성 계획을 발표했다.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는 4일 2022년 제1회 제약산업 육성·지원위원회를 개최하고 신약 연구개발, 인력 양성, 수출지원, 제도개선 등 4개 정책분야의 152개 세부 과제 등과 지원비용을 확정했다.

신약개발에는 국가 신약개발사업에 1,342억원, 범부처 재생읠기술개발사업에 381억원, 코로나19 등 감염병치료제와 백신 개발에 973억원이 투입된다.

또한 바이오 생산·공정 전문인력 양성센터 구축과 프로그램 운영에 125억원, 정보기술과 생명공학기술 융합 인재양성, 의사과학 학부과정에 100억원이 투입된다.

수출지원을 위해서는 약 30억원, 제약산업 육성기반 마련을 위한 5천억원 규모의 펀드조성에 500억원을 지원한다.

이번 위원회에서는 제3차 제약산업 육성지원 종합계획 수립계획(2023~2027년)도 보고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