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킨슨병환자 지난해 11만 1천명, 5년새 15%↑
파킨슨병환자 지난해 11만 1천명, 5년새 15%↑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2.04.11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파킨슨병으로 진료받은 국내 환자가 11만 1천여명으로 나타났다. 

4월 11일 세계파킨슨병의 날을 맞아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발표한 국내 파킨슨병 진료인원 현황에 따르면 지난 2016년 10만 1,237명에서 2020년에는 11만 1,312명으로 5년새 1만 75명(15%) 증가했다.

연령 별로는 70대가 38%(42,172명)로 가장 많았고, 80세 이상이 37%(40,603명), 60대가 19%(20,819명)였다. 치매를 동반한 경우는 남성이 11%, 여성이 15%였다.

일산병원 신경과 이주은 교수에 따르면 파킨슨병은 중뇌의 흑색질 부위에 도파민이 부족해 운동증상이 발생하는 퇴행성신경질환으로 정확한 원인은 밝혀져 있지 않다.

다만 40세 미만의 젊은 나이에 발생하는 파킨슨병은 유전적인 요소가 많다고 알려져 있다. 하지만 뚜렷한 발생 원인을 알 수 없는 '특발성'인 경우가 많다.

주요 운동증상으로는 떨림, 운동완서(느려짐), 근육의 경직, 보행 장애, 자세 이상 및 자세 불안정이 있다. 비운동성 증상은 크게 자율신경계 이상, 정신신경이상 증상, 수면장애, 후각기능 이상, 통증 등이 있다. 

정신신경이상의 증상으로는 우울, 불안감, 무감동, 정신병증, 인지기능장애, 충동조절장애 등이 있으며, 자율신경계 이상으로는 침 흘리기, 기립성 저혈압, 소변장애, 성기능 장애, 위장관 운동장애, 땀 분비 기능 이상 등의 증상이 있다. 

수면장애로는 불면증, 렘수면행동장애, 과도한 주간 졸림이 있으며, 이 이외에 통증, 피곤함, 후각장애 등의 증상이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