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트임눈성형 흉터재건 미세 차이로도 큰 변화, 섬세한 술기 요구
앞트임눈성형 흉터재건 미세 차이로도 큰 변화, 섬세한 술기 요구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21.11.08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트임 수술은 쌍꺼풀수술과 함께 가장 많이 실시되는 눈성형이다. 눈매가 답답해 보일 수 있는 몽고주름을 없애 시원하고 또렷한 눈매를 만드는 게 목적이다. 쌍꺼풀 및 눈매교정술과 함께 시행되기도 한다.

다만 앞트임의 수술 부위인 눈 앞머리 부근은 피부의 당김현상이 심하고 예민한 편이라 매우 신중해야 한다는 게 전문가의 지적이다. 의료진의 숙련도가 부족하거나 수술법이 잘못된 경우 눈머리 쪽 누호가 과다 노출되거나 흉터가 남을 수 있어서다.

티에스성형외과 이상균 대표원장[사진]에 따르면 앞트임 흉터는 눈에 쉽게 띄는 만큼 당사자에게는 심리적으로 큰 스트레스이며 이때 앞트임 흉터재건술이 도움이 된다.

이 원장은 "앞트임복원과 앞트임흉터재건을 혼동하는 경우가 많다"면서 2가지 치료법 차이를 다음과 같이 설명한다. 앞트임복원은 기존 흉터 조직의 유착을 풀어주고 손상된 유지인대를 복원하면서 과도하게 열린 눈 앞머리를 적절하게 닫아 눈매를 부드럽게 개선해주는 목적이 강하다.

앞트임 후 눈이 몰려 보이거나 눈 앞 빨간살이 많이 노출됐을 때 고려해볼 수 있는 방법이다. 반면 앞트임흉터재건은 눈 앞머리의 패인 흉터를 개선하기 위한 치료법으로 흉터 주변의 함몰 부위 유착을 풀어 좀더 자연스러운 눈매를 만드는데 도움이 된다.

이 원장에 따르면 앞트임복원술은 겉 피부만 봉합하던 과거와 달리 현재는 하부 피부층, 인대와 근육, 상부 피부층 순서대로 복원하는 역피부재배치법 등도 도입된 만큼 환자에 가장 적합한 방법이 무엇인지부터 파악해야 한다.

또한 앞트임복원시 내부 조직을 제대로 복원하지 않으면 이후에 수술 부위가 다시 벌어질 수 있으며 만약 무리하게 앞머리를 닫으면 눈매가 답답해 보일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이 원장에 따르면 앞트임복원 및 앞트임흉터재건은 0.1mm의 미세한 오차로도 결과에 큰 영향을 줄 수 있는 만큼 섬세함이 요구된다.

이 원장은 "앞트임 흉터도 환자마다 다르기 때문에 함몰된 위치, 눈 감을 때 생기는 주름 등을 고려해 조직 상태가 밸런스를 이룰 수 있도록 디자인해야 한다"면서 "때문에 수술 경험이 많은 전문의와 상담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