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붙이는 치매약 도네리온패치 허가
식약처, 붙이는 치매약 도네리온패치 허가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1.11.05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 치료용 도네페질(donepezil)성분 패취제 도네리온패취가 식품의약품안전처 품목허가를 받았다. 이로써 도네리온패취는 세계 최초의 도네페질 패취제 지위를 확보하게 됐다.

셀트리온에 따르면 한국, 대만, 호주, 말레이시아 등 4개국 약 400명의 경증 및 중등증 치매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3상 임상시험 3상에서 효과가 확인됐다. 

특히 경증 및 중등증의 알츠하이머 치매환자에서 기억, 언어, 재구성, 행동, 지남력 등을 다루는 대표적 표준 도구인 ADAS-cog 평가에서 경구용 도네페질 대비 비열등성이 입증됐다.

바이오제약기업인 아이큐어가 개발한 도네리온패취는 지난 8월 셀트리온과 12년간 국내 독점 판매계약을 맺었다. 도네페질 경구제는 하루 1회 복용하는 반면 도네리온패취는 주 2회 피부에 부착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