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 제약協 원희목 회장 취임 "소중한 가치는 변화"

한국제약협회 21대 회장에 원희목 전 국회의원이 취임했다.

·[제약] 동화약품, 젠자임코리아 유착방지제 독점판매

동화약품(회장 윤도준)이 사노피 그룹의 스페셜티케어사업 부문인 주식회사 젠자임 코리아(대표: 박희경)와 세프라필름의 국내독점 유통 및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제약] "초심 잃지 않고, 도전 멈추지 않을 것"

바이오시밀러 램시마로 유명한 셀트리온그룹이 27일 창립 15주년(26일)을 맞아 서울 하얏트호텔에서 기념식을 개최했다.

·[제약] 제약협회 임원 선출방식 변경 등 정관 개정

한국제약협회가 이사장과 부이사장단 및 회장 등 상근임원 선출에 관한 정관개정을 정기총회에서 통과시켰다.

·[제약] 제약협회장에 원희목 前국회의원 선임

한국제약협회 차기회장으로 원희목 전 국회의원이 선임됐다. 아울러 협회 부이사장단에는 백승호 회장, 안국약품 어진 부회장, 일동제약 윤웅섭 사장이 선출됐다.

·[제약] 머크, 영진약품과 글루코파지 & 콩코르 공동 프로모션

한국 머크는 영진약품과 '글루코파지/글루코파지 XR' 와 '콩코르'에 대한 국내 영업 공동 프로모션 계약을 13일 체결했다.

·[제약] 한국화이자 '엔브렐마이클릭펜주' 시판 허가

한국화이자제약 류마티스 질환 치료제 엔브렐(성분명: 에타너셉트)의 펜 타입 제형인 ‘엔브렐마이클릭펜주50mg’의 시판 허가를 획득했다.

·[제약] GSK 대상포진치료제 ‘발트렉스정’ 직판

GSK(사장 홍유석)가 2017년 1월부터 자사의 대상포진치료제 ‘발트렉스정’ (10정, 42정)을 직접 판매한다.

·[제약] 美·유럽 시판허가 국내의약품 총 12개

미국과 유럽에서 시판허가를 받은 국내 의약품이 올해 2품목이 추가되면서 지금까지 총 12품목으로 늘어났다.

·[제약]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 노사 임금 합의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가 2016년·2017년 임금협상을 마무리 지었다.

·[제약] 제약協, 부이사장단 추가 · 회장 연임 제한案

한국제약협회가 정기총회를 앞두고 정관 개정안과 부이사장단 충원안을 준비 중이다.

·[제약] 자궁경부암 백신 ‘가다실9’ 2회 접종 승인

한국MSD는 자사의 9가 자궁경부암 백신 가다실9이 지난 19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만 9세~14세 소아청소년을 대상으로 2회 접종을 승인 받았다고 밝혔다.

·[제약] 국제약품, 美 혈당측정 검사지 국내 판매

국제약품이 미FDA 승인을 획득한 혈당 스트립 ‘GenUltimate Test Strips'을 한국내 독점 수입하여 국내에 판매하는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제약] 부광약품, 인사·조직개편

부광약품이 각 부문의 권한과 책임을 강화하는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제약] 로슈그룹 면역항암제 연구협력 네트워크 발족

㈜한국로슈는 로슈그룹이 글로벌 면역항암제 연구 협력 네트워크인 imCORE(immunotherapy Centers of Research Excellence)를 출범했다고 밝혔다.

·[제약] 머크, DNA 손상 원인 예측 검사서비스 출시

머크가 각종 물질, 성분, 의약품 화합물의 유전독성과 작용 특성을 더욱 정확하게 예측하는 CAN 멀티플로우(MultiFlow)™ 검사 서비스를 도입했다.

·[제약] 길리어드 '하보니' 짝퉁 도쿄서도 발견

길리어드의 C형 간염치료제 하보니(성분명 레디파스비르/소포스부비르) 짝퉁이 또다시 발견됐다.

·[제약] 녹십자엠에스, 2016년 매출액 862억원

㈜녹십자엠에스(142280, 대표 김영필)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2016년 매출액이 862억원으로 전년보다 3.5%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23일 공시했다.

·[제약] 제약산업, 올해에 달라지는 제도는 뭐?

내년부터 품목허가갱신제의 본격 적용되고 지난해 12월부터 리베이트 처벌 수위가 강화되는 등 제약산업에 큰 변화가 발생했거나 예정된 가운데 한국제약협회가 2017년도 제약산업의 관련 주요제도를 정리, 발표했다.

·[제약] 설 앞두고 해외의료봉사

JW그룹의 공익법인인 중외학술복지재단(이사장 이종호 JW그룹 명예회장)이 1월 21일부터 일주일간 필리핀 마닐라의 요셉의원과 인근 극빈지역에서 봉사활동을 전개한다고 19일 밝혔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최근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배너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메디칼뉴스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조로5길 6 (행당동) ㅣ Tel 02-2295-0431~2, 02-2299-0203 ㅣ Fax 02-2299-005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90 ㅣ 등록일자 2009년 10월 16일 ㅣ 발행ㆍ편집인 : 김기중 ㅣ 주간ㆍ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기중 ㅣ 발행일자 2009년 10월 16일
창간 1974년 4월 9일 Copyright 2009 메디칼트리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cal-tribun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