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회] 의협 종합학술대회 주제는 '고령화와 미래'

대한의사협회 제34차 종합학술대회(조직위원장 김동익 대한의학회 회장)가 이달 27일부터 3일 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학회] “손피부병 국민의 10%가 앓고 있다”

가벼운 질환으로 알려진 손 피부병이 우울증, 수면장애 등 심각한 심리질환을 유발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학회] 한국유방암환자 절반 이상 심한 정신적 스트레스

국내 유방암 생존 환자의 절반 이상이 심한 정신적 스트레스를 겪는 것으로 조사됐다.

·[학회] 서울국제내분비학회 SICEM 2014 개최

서울국제내분비학술대회(SICEM 2014)가 15일부터 나흘간 서울그랜드힐튼에서 대한내분비학회 주관으로 개최됐다.

·[학회] 신경정신의학회 진도여객선 피해자 무료상담

대한신경정신의학회(이사장 김영훈)이 진도 여객선에서 구조된 학생을 대상으로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PTSD) 무료상담을 제공한다.

·[학회] 성형외과의사회 “국민께 죄송합니다”

대한성형외과의사회가 성형수술 여고생의 뇌사상태와 불법면허 대여 등 성형외과 개원의들과 관련한 일련의 사고에 대해 의사회 차원의 대국민 사과성명을 발표했다.

·[학회] 성형외과의사회 대국민 사과

최근 성형수술을 받던 여고생이 뇌사상태에 빠지고 불법면허 대여 등 일련의 사고가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대한성형외과학회가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학회] 파킨슨병환자 3년 후 약효감소 현상

국내 파킨슨병환자는 치료한지 빠르면 3년 후부터 약효감소 현상이 발생하며 이로 인해 일상생활능력과 삶의 질 지수가 각각 최대 10%와 11%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학회] “갑상선 초음파검사 받으라 말라 말못해”

대한내분비학회가 현재 갑상선암에 대한 검진은 과잉이 아니라는 입장을 공식 밝혔다. 아울러 현재로서는 조기진단을 위한 초음파 촬영 등을 통한 검진의 효과에 전향적인 연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학회] 우울증환자 업무수행도 20% 감소

우울증을 가진 직장인은 업무 수행도가 20%나 감소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학회] "과잉진단 보다 더 나쁜건 획일적 제제"

갑상선암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대한갑상선학회 정재훈 이사장이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학회] 대한피부과의사회 마스터인증제 도입

대한피부과의사회가 지난달 29~30일 양일간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열린 16회 춘계심포지엄에서 마스터인증제를 도입,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학회] 자기공명의과학회 국제학회 개최

대한자기공명의과학회가 28~29일 서울 그랜드힐튼호텔에서 개최했다.

·[학회] 가정의학회 슬로건은 '가족건강 지킴이'

대한가정의학회가 오는 3월 28일 부터 사흘간 부산 벡스코에서 춘계학회 및 연수강좌를 개최한다.

·[학회] 조울병의 원인 전신 감염증일수도

우울증이 조울증보다 5배 흔한 병이지만 대학병원에 오는 우울증환자의 절반은 조울증환자다.

·[학회] 조울병 치료전문가 1300여명 서울 집결

제16회 국제조울병학회가 3월 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학회] “간담췌외과의 한국 위상 재확인시키겠다”

간, 담도, 췌장 외과학 분야의 올림픽이라고 할 수 있는 세계간담췌외과학회(이하 IHPBA)가 3월 22일부터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학회] 야외활동 많은 50대 이상 광선각화증 조심

아웃도어의 열풍이 불고 있는 가운데 피부암의 전단계인 광선각화증을 주의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학회] 7살 때 혈압 높으면 30세에 고혈압 환자

혈압이 높은 초등학생은 성인이 돼서 고혈압환자가 될 가능성이 높다는 장기 추적조사 결과가 나왔다.

·[학회] 한국인 노화속도 10년새 0.5세 빨라져

대한노화관리의학회와 생체나이전문연구기관인 메디에이지연구소가 전국 성인 남녀 20만 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생체나이가 10년 전에 비해 0.5세 많아졌다고 밝혔다.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최근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배너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메디칼뉴스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조로5길 6 (행당동) ㅣ Tel 02-2295-0431~2, 02-2299-0203 ㅣ Fax 02-2299-005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90 ㅣ 등록일자 2009년 10월 16일 ㅣ 발행ㆍ편집인 : 김기중 ㅣ 주간ㆍ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기중 ㅣ 발행일자 2009년 10월 16일
창간 1974년 4월 9일 Copyright 2009 메디칼트리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cal-tribune.co.kr